성공사례

Home > 성공사례

성공사례

친생부인허가결정 사례

  • 김보성 변호사
  • 2019-01-23 15:12:22
  • hit255
  • vote1
  • 61.35.186.220

 

혼인기간 종료 후 300일내에 아이가 태어난 경우 전혼 배우자의 친자로 추정되는 규정(민법 제844조 제2항)때문에 종전에는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하여 이를 해결하여야 했습니다. 재판기간도 오래 소요되고 절차적인 번거로움 때문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습니다.

 

그러나 헌법재판소에서 위 친자추정규정인 민법 제844조 제2항이 헌법에 위반된다는 결정을 내린 후 개정민법으로 친생부인허가청구제도가 신설되었습니다(민법 제854조의 2).

 

위 제도를 이용하면 친생부인의 소를 제기할 필요도 없고, 비송사건으로 진행되기 떄문에 그 기간도 한달 정도밖에 소요되지 않습니다. 2017. 10. 31. 개정민법을 통하여 신설된 제도이기때문에 아직 활성화 되고 있지는 않다고 보여집니다. 다만 위 제도를 이용하여 친자관계를 신속히 확정하고 이혼후 생활을 안정적으로 영위할 수 있기 때문에 간이하고 편리한 제도라고 볼 수 있습니다.

 

이 사안은 위 신설된 친생부인허가제도에 그대로 들어맞는 사례에 해당합니다. 신속한 결정을 통하여 친자관계를 확정한 사안입니다.
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작성

열기 닫기

댓글작성